email
instagram
+82)(0)10-4526-3201


Graphic designer based in Busan, Ulsan and Seoul. South Korea.



Poster design, Brand identity design, Package design, Album cover design, Typeface design, Editorial design, etc. based on graphic design.

Please feel free to E-mail me for more information or collaborations and visit my instagram for more

  • Korean Society of Typography Exhibition14 : Contactless_(Typojanchi pre-Biennale 20-21), Korea, 2020
  • Monthly Design Vol.503, Korea, 2020
  • Weltformat Korea2, Seoul, Korea, 2018
  • Typojanchi : Mohm, The 5th International Typography Biennale, <100daughters10mothers>, Seoul, Korea, 2017
  • Korean Society of Typography Exhibition12:Typography, Seoul, Korea, 2017
  • Yippee, Ulsan, Korea, 2018 -2nd workshop Unpredictable Situation, Seoul, Korea, 2017























                         

4/11_Apathy
Client: Graduation Project
Field: Poster
Year: 2017
Size: 594x841(mm)

2017.6.5-6.11
울산대학교 무거갤러리


Apathy, 냉정
분노한 여성은 냉정을 되찾는다. 전 단계에서의 감정소비가 컸던 탓인지, 여성은 이성을 찾고 차별 자체, 차별을 가했던 사람들에게 멀어지는 단계로 들어간다. 자신이 받았던 차별에 무감각해지고 차별을 행했던 당사자에게 냉정을 찾고, 그들을 맞는다. 이 상황이 자신 때문이 아니며, 잘못이 그들에게 있다는것을 깨닫는 단계이기도 하다.
차별을 행했던 당사자들과 멀어지겠다고 선언하는 Deuces up이라는 가사와 해당하는 제스처의 사용을 통해 잘못이 자신이나 다른 여성들이 아닌 그들에게 있다는것을 알아차렸다는걸 알 수 있으며, 잘못의 대상이 누구인지를 아는것에서 그치는것이 아니라 그들에게 헤어지자, 멀어지자, 그만하자고 말할 수 있는 상태까지 와있다는걸 찾을 수 있다. 스스로를 부정하고 자신은 불완전하다며 스스로를 부정하던 이전 단계와는 달리 스스로 당당하게 자신은 무고하다고 말한다. 그들과의 이별, 작별을 통해 더 독립적이고 당당해지고자 하는 여성의 의지 또한 찾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