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k  chanuk
graphic designer


/ 11 -Reformation





-
졸업작품
프로젝트 /11 of /7_Reformation, 개선
2017.6.5-6.11 
울산대학교 무거갤러리
-
Reformation, 개선

현 상황에서 누가 잘못을 한 사람이며, 누가 피해자인지. 그것의 책임이 누구에게 있는지 까지 확고히 한 여성은 이 차별을 멈추고자 행동하려 한다. 여성들의 힘을 믿고, 여성들이 나서기를, 스스로 한명, 한명 행동하기를 바란다. 절대 바꾸지 못 할 상황은 아니라며 여성들이 힘을 모으면 해낼 수 있다고 격려하고 응원하며 해내자고 한다. 처음 페미니스트로써 행동에 까지 나서는 단계이다. 이 단계에서 만약 폭력적이거나 과격한 방법을 쓰는 누군가가 있다 하더라도 그 역시 페미니스트임에는 변함이 없고, 페미니스트라고 하여 반드시 완벽하거나 도덕적으로 무결점이여야 하는것은 아니다.

가사 속에서 'Can'이 들어간 문장들을 정보로 사용함으로써 이 단계에서 말하고자 하는 여성들의 개선의지와 할 수 있다는 말을 하는걸 보여주고자 했다. 비욘세의 얼굴을 그래픽 요소로 가린 이유는 이 단계가 어느 한여성이 다른 여성들에게 개선 할 수 있음을, 개선하자고 말하는 단계이기 때문에 특정한 누군가가 아닌 익명의 여성과 그 여성을 중심으로 다른 여성들의 이미지를 사용했다.
그래픽 요소로 가려진 여성은 당신의 아내가, 딸, 여자친구, 어머니 그 누구도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비욘세의 얼굴을 가린 그래픽 요소는 포스터 속에서 여성을 상징하는 규칙이 된다. 자신이 그러했듯 스스로를 부정하고 대접받지 못할 사람이라며 본인을 부정하는 여성들에게 그렇지 않다고 말함으로써 이제 본인 뿐 아니라 다른 여성들의 가능성을 찾아주고자 하는것을 볼 때 '여성'자체의 힘과 결집의 중요성에 대해 깨달았으며 훨씬 더 진보적인 상태에서 어떤 움직임을 만들고자 한다.
-
594 x 841 (mm)